본문 바로가기

경제+현재와미래

<스토리텔링> 차별화된 프리미엄을 만드는 브랜드의 비밀- EBR 비즈니스 리뷰

 

 

 

프리미엄 중의 프리미엄인 

에르메스는 어떻게 프리미엄 브랜드가 되었을까?

 

1937년 프랑스 왕궁의 마구 용품 업체를 만드는 것으로 시작했다

마구상품과 말 안장, 그리고

마차에 짐을 가지고 가는 여행용 트렁크를 만드는 회사였다.

 

1등제품상을 받을 정도로 최고의 품질을 갖추었고

예술적인 품질력이 있었으며,

전세계 왕과들을 고객으로 가지게 되어 

브랜드가 성장하면서

기존 상품외 에 다양한 패션 제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이런 브랜드가 프리미엄 브랜드 위의 프리미엄 브랜드가 된 결정적인 차이점은 무엇일까?

바로 만인이 공감하는 스토리가 있다는 점이다.

 

로열 고객층  + 오랜역사 + 최상의 품질 + 공감 스토리 = 세계 최상의 프리미엄이 됨

 

더욱이 소비자가 만든 스토리는그중  가장 강력한 스토리 이다.

 

 

 

버킨백

프렌치 시크를 잘 표현한 모델 버킨이

비행기에서 가방을 내리다가 가방의 내용물을 흘렸고

버킨의 요청으로 가방이 만들어졌다.

 

 

 

켈리백

당 시대 유명한 스타였던 그레이스켈리가 모나코 왕비가 되었고

그녀가 든 가방이 주목을 받았다.

 

또한 

지구상에서 가장 구하기 힘든 백이라고 한다.

A급 장인들만 만들수 있기 때문에 

만들수 있는 수량이 한정되었기 때문이다.

 

만일 재고가 남으면 불태우는 등

공급을 수요에 맞추지 않는다는 정책을 가지고 있다.

 

 

 

브랜드의 어원은 낙인찍는다는 의미이다.

브랜드는 네임, 로고, 슬로건, 음악을 모두 포함하는 것이며

트레이드 마크로 법적 소유권을 가진다.

 

지금 무형자산 시대로

보이지 않는 가치를 부여하는게 더욱 중요한 시대이다.

 

제품의 품질과 혁신성은 물론 

만인이 공감하는 독보적인 브랜드 스토리

를 갖는다면 이거만큼 강력한 것은 없다.